오랫만에 차(茶) 리뷰를 합니다. 

사실 사진은 지난 여름에 찍어두고, 이제서야 포스팅을 하네요. 그간 마신 차도 많은데 사진이 남아 있는 것 위주로 쉬엄쉬엄 다시 올려 보겠습니다. 


티젠의 차를 좋아합니다. 국내 차 시장은 태평양이 거의 장악하고 있기에 다양하고 시험적인 차들이 나오면 응원하는 편입니다.

근데 이 차는 좀... 제게는 너무 부담스럽네요. 입맛은 취향이니까요, 강한 향을 좋아하시는 분들이라면 추천합니다. 저는 인공향을 싫어해서 다른 차에 비해 다즐링샴페인티는 전혀 줄어들지 않고 있습니다. 음.


다즐링(Darjeeling)인 인도의 고산지대인 다즐링 지역에서 생산되는 홍차입니다. 향이 좋기로 유형해서 세계 3대 홍차 중 하나이지요.

좋은 다즐링은 그자체로 꽃향 같기도한 달콤한 샴페인향이 납니다. 

티젠의 다즐링샴페인향티는 다즐링에 굳이 인공 샴페인향을 넣었다고 합니다. 


인공향이라도 무조건 나쁜 건 아닙니다. 잘 배합이 되면 저품질의 차를 기분 좋은 차로 만들어 주기 때문이죠.

개인적으로 녹차와 우롱차와는 달리 홍차는 향이 80%이상을 차지한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가향티도 나쁘지 않다고 생각해요. 시중의 수많은 과일향티는 거의 다 합성착향료를 넣었으니까요. 천연향을 넣는 곳도 있다지만 그럴 바에는 그냥 온전한 홍차 그대로 즐기고 싶습니다. 



찻잎이 너무 부서져 있어요. 이러면 맑은 차를 만들 수 없는데... 이 정도면 티백에 넣어야할 것 같습니다. 디퓨저로 우리기엔 부담스럽네요.



찻잎의 크기입니다. 가루가 손에 많이 뭍어나지요. 하지만 향이 참 좋습니다. 어떤 차맛일지 기대가 됐었죠.



그냥 찻주전자에 넣고 우려내기로 했습니다. 



찻잎이 부풀고 있습니다. 보글보글..



약 2분을 기다리니 붉은 다즐링이 우러났네요. 여전히 향은 좋습니다. 사실 향기지우개(아시죠?) 향 같기도 했습니다.


기대하며 한 모금 마시고... 다 버렸습니다.

아... 이건 너무 하네요. ㅠㅠ 가향을 너무 한건지 화장품 맛이 납니다.

그리고 너무 떫어서 마실 수가 없더라구요.


며칠 뒤 다시 도전했습니다. 이번에는 시간을 좀 줄여봤어요. 그랬더니 향만 있고 맹탕인 홍차가 되었습니다. 

이 정도면 그냥 시중의 저렴한 티백을 마시는 게 낫지 않을까요. 굳이 비싼 돈 주고 블랜딩 잎차를 마실 이유가 없죠.


결론은, 보통 한 병을 개봉하면 한 달 이내에 다 소비합니다. 워낙에 차를 좋아해서. 하지만 더 차는 아직 그대로 있습니다.

향이 좋아서 면주머니 만들어서 그냥 방향제로 쓸까봐요. (아깝잖아요...)

진한 향을 좋아하시는 분이라면(있으시더라구요), 추천합니다. 


티젠의 차를 가성비로 만족하며 마시고 있었는데, 이 차는 재구입하지는 않을 듯 합니다. 지난 번 '베리나이스 블루베리 차'는 나쁘지 않았습니다. 달콤해서 블랜딩 차의 정석을 보여줬거든요. 차라는 것이 그 때 그 때 입고되는 찻잎의 품질에 따라서도 차이가 나는지라 지금은 어떨 지 모르겠습니다만...


'차茶TEA 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간편한 1회용 더치커피, 커피아르케 에티오피아  (5) 2015.10.31
카카오향만 느껴지는 로스팅하우스 카카오차 솔직 시음기.  (2) 2015.10.07
부담스러운 인공향, 티젠 다즐링샴페인티  (2) 2015.03.20
티젠 마음티 시리즈 <happy company 행복주식회사> 허브커피  (0) 2014.10.03
우울하고 혈압오를 때 라벤더(Lavender)차로 기분 전환하는 방법  (3) 2014.07.25
블루베리차로 탄산수 맛있게 먹기  (4) 2014.07.24

WRITTEN BY
금빛귤
디지털마케터, 커뮤니케이터, 평생교육사, 낙서쟁이, 콘텐츠제작자, 소셜강사, 워킹맘, 치와와집사 gyulcomm@gmail.com

트랙백  0 , 댓글  2개가 달렸습니다.
  1. 요즘 티에 관심이 많이 생겨서 검색하다가 들어왔습니다~ 티에대해서 리뷰해 주신것들 재미있게 봤어요~^^
secret

지난 번 커피박람회 때 산 티젠(TEA ZEN)의 블랭딩 과일차 '베리나이스 블루베리'를 며칠 전 개봉했어요.

(관련글 : 홈까페를 꿈꾸는 사람을 위한 2014 서울 커피엑스포)

욕심껏 사둔 차가 너무 많아서 올 여름은 차(TEA)만 마셔도 배부를 것 같습니다. 


안습

사실 과일차를 썩 좋아하는 편은 아닌데요, 많은 과일차가 좀 더 맛과 향을 내기 위해 착향료와 감미료를 추가하는 경향이 있어요. 게다가 말린 과일 특유의 '쩐내 나는 단맛'을 소름끼치게 싫어하는 터라 이걸 사기 까지 몇 번을 고민했는지 몰라요. 


시음하라고 주는 차는 얼마나 물을 많이 부었는지 ㅠㅠ 사실 멀건 국물에 불과했지만, 생각보다 쩐내가 나지 않아 믿고 샀습니다. 


오늘은 이 차를 시원하게 냉침해 먹을 거에요. 여름이니까~

개인적으로 냉침하기 좋은 차는 달콤하거나, 시원한 향이 나거나(민트같은) 둘 중 하나라고 생각합니다.^^ 



내용량 : 120g

원재료 및 함량 : 블루베리 3.5%(독일산), 펄슈가, 히비스커스(독일산)

                       사과, 엘더베리, 로즈힙, 쥬니퍼베리, 콘플라워, 합성착량효(블루베리)

음용법: 제품 3g(2~3 티스푼)을 넣은 후 80~90℃의 물 120ml를 붓고, 2~3분 우려낸다.




뚜껑을 열면 저 하얀 덩어리는 펄슈가입니다. 단 맛을 책임지고 있죠.

원래 히비스커스도 로즈힙도 단 맛이 나는 데, 저 슈가 때문에 더 달콤할 듯 해요.



차들의 상태는 매우 좋습니다. 쩐내 전혀 안나요. 

여름이라 차들도 쉬이 쉽니다. 얼른 마셔야겠죠?



이렇게 티망에 넣고...

이 티망은 2000년 인사동에서 샀습니다. 오랜 역사를 자랑하네요.. ㅇㅅㅇ


제가 본격 차에 빠져든 건 2001년 정도 부터인데요, 그 땐 허브티를 10댓병 사다가 쪼르르 늘어놓고 마셨죠. 결국... 대부분의 허브티는 오래되어 버렸습니다. ㅠㅠ

욕심부리지 말자라는 교훈을 얻고, 되도록 집에 구비되는 차는 5종 이내로 하려고 노력 중입니다.

당시엔 허브티나 홍차 까페가 많지 않았지만, 지금은 취향껏 갈 곳이 많아 차매니아로서 행복해요~ 

즐거워



병에 퐁당 담고...




80℃정도의 뜨거운 물을 반쯤 부어 찻잎을 불립니다. 이걸로 다 우려내는게 아니구요, 찻잎이 물에 잘 우려날 수 있도록 불려주는 과정이에요.




금새 빠알갛게 우러나네요. 히비스커스의 힘!!^^




이제 실온의 물을 부어 전체 물 온도를 내린 후, 냉장고에 넣어요. 최소 5시간은 경과하도록 냅둡니다.

성격이 급한 분은 뜨거운물에 진하게 우려낸 후 얼음과 함께 드셔도 되구요, 냉침을 잘못했을 때 나타나는 잡맛이 싫으신 분도 마찬가지입니다. 




낮에 넣어둔 베리나이스 블루베리를 저녁 식후에 꺼냈습니다. 청소하고, 설거지하느라 땀범벅이 되었을 때 마시는 시원한! 과일차.




피처럼 빨간 찻물...




역시 빨간 빨대를 꽂아서 쪽♥



냉장고에서 갖 나온 컵이 식은땀을 뻘뻘 흘리네요.


베리나이스 블루베리의 맛은... 설탕덩어리가 들어있지만 과하게 달지 않아서, 단걸 싫어하는 제게도 딱입니다. 

또, 히비스커스가 들어간 차가 그렇듯 끝 맛은 새콤하구요! 사실 블루베리는 착향료까지 사용해서 넣었다는데 블루베리향은 잘 모르겠습니다. OTL

역시 블루베리는 그냥 라떼로 먹는게 낫겠어요. ㅎㅎㅎ



하지만 여름에 딱 어울리게 달콤새콤한 맛.

아이들도 좋아할 거에요. 액상과당 범벅인 석류음료보다 훨씬 건강에 좋은 음료거든요.

구성원이 적은 가정이라면 저처럼 이렇게 컵에 냉침해서 꺼내드셔도 좋고, 구성원이 많은 가정이나 손님이 차장오는 가정이라면 대용량 유리서버에 만들어놓고 손님 오실 때 대접하면 색다른 인상을 받으실 거에요^^



마지막으로...

블루베리차 한 모금 하실래요? 오오~ 베리 나이스!


'차茶TEA 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우울하고 혈압오를 때 라벤더(Lavender)차로 기분 전환하는 방법  (3) 2014.07.25
블루베리차로 탄산수 맛있게 먹기  (4) 2014.07.24
달콤한 블랜딩 과일차 - 티젠 '베리나이스 블루베리(Berry Nice Blueberry)'  (0) 2014.07.05
여름에 시원하게 즐기는 유자차  (0) 2014.05.30
아름다운 그대여, 아름다운 커피를 마시라, 이퀄.  (2) 2014.05.13
쟈뎅과 이마트가 만나 브라질의 커피맛을 보급했다. Brazil Cerrado coffee  (0) 2014.05.09

WRITTEN BY
금빛귤
디지털마케터, 커뮤니케이터, 평생교육사, 낙서쟁이, 콘텐츠제작자, 소셜강사, 워킹맘, 치와와집사 gyulcomm@gmail.com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